‘DMZ 평화의 길’ 걷다 힘들면 조강리서 쉬어가세요

조강1리 다목적 마을회관 거점센터 리모델링 방5개 쉼터로 활용

이광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3/06 [14:11]

‘DMZ 평화의 길’ 걷다 힘들면 조강리서 쉬어가세요

조강1리 다목적 마을회관 거점센터 리모델링 방5개 쉼터로 활용

이광민 기자 | 입력 : 2020/03/06 [14:11]

▲ 조강리 다목적회관 리모델링후 개관한 모습. 김포시 제공 

 

김포시는 지난 2월 말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로 운영되고 있는 김포시 월곶면 용강로 250번길 104에 위치한 조강1리 다목적 마을회관의 실내 리모델링 공사를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기존 유휴 건물의 리모델링으로 숙박기능을 강화해 ‘DMZ 평화의 길’ 이용객의 편의 증진에 초점을 맞췄다. 바닥난방 설치공사를 비롯해 객실 창호 단열창 추가 설치, 벽지 및 바닥 등 목공사 및 수장공사, 냉난방기 설치공사 등 단열성능 향상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DMZ 평화의 길은 강화에서 고성까지 한반도를 동서로 횡단하는 도보 여행길이다. 분단 현장과 뛰어난 생태·문화·역사자원을 생생히 체험할 수 있다. 김포시는 이번 거점센터 구축을 시작으로 노선정비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김정애 문화관광과장은 “향후 거점센터가 될 DMZ 평화의 길 김포코스의 휴식 및 거점지로 무인관광안내시스템을 탑재한 키오스크를 3월 말 마무리할 예정”이라면서, “DMZ 평화의 길 노선에 김포시 대표 관광자원 정보가 연계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점센터는 1층으로 공동홀 57.78㎡(17.5평), 20.0㎡(6평) 방 2개, 8.1~9.0㎡(2.7평) 방 3개, 공동 조리실, 남녀 화장실 및 샤워실로 구성돼 있다. 최대 40명까지 수용할 수 있다.
 

이용하고 싶은 시민은 조강1리 마을회(010-2500-1641)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문화예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