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천사 지도제작 위원장에 평화작가 한한국 석좌교수 임명

한국새생명복지재단, 사상 첫 일만 천사명의 이름, 한반도 지도 새기는 ‘파란천사지도 제작’ 추진

한영두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21:15]

파란천사 지도제작 위원장에 평화작가 한한국 석좌교수 임명

한국새생명복지재단, 사상 첫 일만 천사명의 이름, 한반도 지도 새기는 ‘파란천사지도 제작’ 추진

한영두 기자 | 입력 : 2021/01/13 [21:15]

▲ 파란천사지도제작 그래픽 이미지. 한국새생명복지재단 제공

 

한국새생명복지재단이 사상최초로 일만 천사명의 이름을 한반도 지도에 새기는 파란천사지도 제작을 추진한 가운데 UN세계평화지도 소장작가이자 세계적인 평화작가인 한한국 석좌교수를 파란천사지도 제작위원장으로 선임하고 한국새생명복지재단 대회의실에서 13일 임명식을 가졌다.

 

파란천사지도 대작은 세로 8미터와 가로 5미터의 크기에 특수 대형 한지로 제작되며 파란천사라는 대형붓글씨 위에 파란천사 11004명의 이름을 한반도지도 모형에 1~2cm크기의 한글 붓글씨로 한 글자씩 새겨 완성될 예정이다.

 

송창익 한국새생명복지재단 이사장은 남을 배려하면서 선한마음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는 사람을 파란천사라고 부르고 모든 국민이 파란천사가 돼야 한다는 취지에서 일만천사명의 파란천사 회원들의 이름을 역사적인 의미를 담아 자료로 남기기 위해 파란천사 운동을 창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구성원이 행복한 나라로 변화시킨 파란천사 당신의 이름을 한한국 세계평화작가가 한반도지도에 새겨 파란천사지도라는 이름으로 후대에 길이 보존하고 남기기 위해 국가기관에 기록문화로 영구보존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송창익 이사장은 우리사회 누군가의 도움이 반드시 필요한 이런 이웃들에게 모두가 함께 더불어 잘 살아가는 행복하고, 평화로운 사회의 주인공인 파란천사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 송창익 이사장이 한한국(오른쪽) 세계평화작가에게 파란천사지도위원장 임명장을 주고 있다.

 

이번 지도제작을 맡은 한 작가는 “11004명의 파란천사 한분 한분의 이름이 거대한 파란천사지도가 탄생되어 역사의 족적으로 남게 될 것이라며 파란천사와 아름다운 동행을 통해 평화의 붓으로 새 생명을 구하고, 대한민국의 나눔 문화를 정착시키겠다는 일념으로 반드시 완성할 것이라고 굳은 의지를 밝혔다.

 

한 작가는 UN이 인정한 세계적인 평화작가이다. 26년에 걸쳐 지구촌의 평화와 남북평화, 동서화합을 위해 우리의 한글로 세계평화지도를 창작해 UN본부 22개 국가와 프랑스, 북한, 국회, 정부 부처와 각 5개 도청사에 영구소장 전시돼 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한반도평화지도(우리는 하나)'를 비롯해 중국 역사상 최초 '중국평화지도', 세계 최초 ‘UN헌장평화지도', 세계에서 손으로 쓴 가장 큰 십자가' 서예대작, 세계에서 가장 큰 평화의 회화대작, 세계 최초 39개국 세계평화지도', ‘대한민국평화·화합의지도’, ‘희망대한민국대작 등 그의 업적은 역사상 전무후무한 기록이라 할 수 있다.

 

연변대 예술대학 석좌교수인 한 작가는 문화체육관광부 공모당선 최우수 초대작가, 2008년 뉴욕한국문화원 공모선정 단독 초대작가, 중국베이징 주중한국문화원 초대작가, G20국회의장회의기념 선정 초대작가, 북한 국제친선전람관 소장작가, 세계최고기록인증 작가로 유명하다.

 

한편, 한 작가가 한글로 5년간에 걸쳐 수 만자로 제작한 한반도 평화지도를 통일부를 통해 북한에 전달해 북한 문화성으로부터 감사서한을 받는 등 세계평화한반도 평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친 점을 인정받아 통일부장관 표창, 대한민국을 빛낸 인물 예술대상, 4회 경기도를 빛낸 자랑스러운 도민상 등 80여 차례 수상했다.

 

파란천사는 현재 지역위원회와 전문가 위원회로 구성돼 있으며, 대한민국 온누리에 파란천사의 회원으로서 사회복지 네트워크를 만들어 대한민국을 복지의 사각지대에 나눔과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새생명복지재단은 희귀질환으로 고통받는 어린이 환자들, 뜻하지 않는 사건사고로 가장이 된 소년소녀가장들,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배움을 갈구하는 저소득층 자녀들, 사업실패 또는 실직으로 인해 희망을 잃고 거리로 나온 노숙인들, 의지할 곳 없이 외롭고 어렵게 살아가는 독거어르신들을 14년째 지원하고 있는 사회복지기관이다. 

kyonginsimin0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명인명물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