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걸포4지구에 미래형 신세계 복합쇼핑시설 들어온다

김포시, 신세계프라퍼티 ‘커뮤니티형 복합쇼핑시설’ 조성 협약 체결
6만 6000㎡부지에 2026년 완공… 레저·쇼핑 등 커뮤니티형 공간 구상

한영두 기자 | 기사입력 2021/09/14 [10:57]

김포 걸포4지구에 미래형 신세계 복합쇼핑시설 들어온다

김포시, 신세계프라퍼티 ‘커뮤니티형 복합쇼핑시설’ 조성 협약 체결
6만 6000㎡부지에 2026년 완공… 레저·쇼핑 등 커뮤니티형 공간 구상

한영두 기자 | 입력 : 2021/09/14 [10:57]

▲ 정하영 김포시장과 김동석 김포도시관리공사 사장, 김광호 PFV대표, 신세계프라퍼티 이형천 상무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김포시 제공


김포시 걸포4지구 도시개발사업 부지에 신세계프라퍼티가 운영하는 커뮤니티형 복합쇼핑시설이 들어선다.

 

김포시는 참여실에서 정하영 김포시장과 김동석 김포도시관리공사 사장, 김광호 PFV대표, 신세계프라퍼티 이형천 상무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협약식을 갖고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신세계프라퍼티가 운영하는 복합쇼핑시설 등이 들어설 걸포4지구 도시개발사업은 2017년 민간사업자 공모를 통해 김포도시관리공사와 민간이 SPC를 설립해 개발 중이다. 복합쇼핑시설 부지면적은 6만 6000㎡이며, 걸포4지구 도시개발사업은 2026년 준공 예정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2013년 설립돼 쇼핑 및 엔터테인먼트·문화플랫폼이 결합된 공간가치를 창출하는 종합 부동산 개발 기업이다.
 

이 자리에서 정 시장은 지역 고용창출과 상생방안을 당부하면서 “김포시의 무한한 가능성과 미래를 예측한 결과”라며 “70만을 넘어설 김포시민의 요구에 맞게 행정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번 양해각서(MOU)를 체결함으로써 김포시 도심에 첫 번째 커뮤니티형 복합쇼핑시설이 들어설 예정으로 도시의 브랜드 가치를 크게 높일 전망이다. 시는 이를 계기로 자족도시로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세계프라퍼티 관계자는 “단순한 수익형 쇼핑시설이 아닌 지역주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인 미래형 복합 커뮤니티 공간을 구상하는 것”이라며 “레저·쇼핑·놀이·체험·문화 등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다른 지역들과의 차별성을 갖춰 김포시와 김포시민 기대 이상의 공간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