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여성의견 청취하며 본격 행보

김포시여성단체협의회와 여성기업인 만나 잇따라 정담회 개최

한영두 기자 | 기사입력 2021/04/16 [21:27]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여성의견 청취하며 본격 행보

김포시여성단체협의회와 여성기업인 만나 잇따라 정담회 개최

한영두 기자 | 입력 : 2021/04/16 [21:27]

 

▲ 김계순 의원과 신명순 의장, 배강민 의원 등이 활동 중인 김포시 연구단체가 모여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김포시의회 제공 

 

김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김계순 대표의원, 신명순 의장, 배강민 의원)가 여성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연구단체는 지난 14일 김포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유인숙)로부터 양성평등실현과 여성권익증진, 지위향상을 위한 의견을 경청했다. 또한 경기도여성가족재단 김포시 유치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위한 여성단체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하며, 지역현안 문제에서도 적극적으로 나서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연구단체는 16일 학운3산업단지 내 김포산업진흥원(원장 이하관)을 찾아 김숙희 헬킨바이오 대표, 조이금 효성&플러스 대표, 이정순 한국아이치대표. 최선희 케어 대표와 정담회를 열어 여성기업인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이날 여성기업인들은 여성과 장애인에 일자리를 만들려는 취지로 여성기업과장애인기업인증을 받았지만 이에 대한 우선구매나 지원이 부족하다는 현장의 어려움을 전했다. 또 단순 매출 증가로 정책자금 지원이 안 되는 현실성 없는 지원기준 설정과 산업단지 교통취약으로 구인난을 겪고 있어 여성기업활동이 위축되지 않도록 시와 시의회가 나서 제반 여건을 개선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연구단체 의원들은 여성기업제품에 대한 충분한 홍보와 박람회를 통한 판로 개척, 여성기업 인증과 그에 따른 김포시만의 지원 방안마련, 전세버스를 활용한 교통편 확충 방안 등을 추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체감할 수 있는 정책이 실현되도록 시의회가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연구단체는 오는 7월까지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모아 정책과제를 검토하고 이후, 부서협의와 전문가 자문을 거쳐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위한 연구결과를 도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