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G버스 이어 M버스도 준공영제 시범사업 선정

정하영 시장 “편리한 교통‧특화공원으로 김포 브랜드 가치 확실히 높일 것”

이광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1:18]

김포시, G버스 이어 M버스도 준공영제 시범사업 선정

정하영 시장 “편리한 교통‧특화공원으로 김포 브랜드 가치 확실히 높일 것”

이광민 기자 | 입력 : 2020/06/18 [11:18]

 

▲ 김포시청 전경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17일 수도권 광역급행버스준공영제 1차 시범사업 노선에 김포시의 M6427 버스 노선을 최종 선정했다.

 

이에 따라 오는 이달 말 입찰공고와 8월 협약체결 및 한정면허 발급을 거쳐 9월경부터 김포한강신도시와 강남역을 오가는 노선에 버스 8대가 운행된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대광위의 결정을 환영하면서 대광위의 준공영제와 경기도의 공공버스 사업에 더욱더 적극적으로 참여해 안전, 쾌적, 친절한 고품질 대중교통 서비스를 반드시 확보하겠다편리한 교통과 함께 특화공원 조성으로 김포의 브랜드 가치를 확실하게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김포시는 앞서 올해 31일부터 첫 경기도형 준공영제 노선인 G6001G6003을 도입해 운행하고 있다.

 

또한 8000, G6002, 8602번 버스도 경기도 공공버스 확대 사업에 따라 7월 이후 하반기부터 운행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