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밍웨이 '무기여 잘 있거라' 등 희귀본 국내 경매나온다

김포일보 | 기사입력 2019/12/28 [19:38]

헤밍웨이 '무기여 잘 있거라' 등 희귀본 국내 경매나온다

김포일보 | 입력 : 2019/12/28 [19:38]

미국 소설가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서명이 있는 '무기여 잘 있거라' 희귀본이 국내 경매에 출품됐다. 경매는 내년 1월 7일 오후 4시부터 10점씩 5분 간격으로 마감된다.
   

케이옥션은 28일 내년 1월 7일까지 '자선 + 프리미엄 온라인경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내 경매에 처음 나온 작가 친필 서명이 있는 '무기여 잘 있거라' 한정판은 1929년 찰스 스크라이브너스 손스 출판사가 펴낸 책이다.
   

초판본 한정판 510개 중 437번째 것으로, 총 355쪽이다. 경매 시작가는 800만원, 추정가는 1천300만~1천700만원이다.
   

이 밖에 김기창을 비롯해 김종학과 이왈종, 김병종, 사석원, 요시토모 나라, 데미안 허스트, 아르망, 타카시 무라카미, 데이비드 거스타인 등 국내외 유명 작가들의 작품이 이번 경매에 나왔다.
   

경매 출품작은 케이옥션 신사동 전시장과 홈페이지에서 경매 마감일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문화예술 많이 본 기사